농민 백남기,
당신의 모습이 아직
가슴 속에 선명합니다

2016년 9월 25일,
온몸으로 국민의 권리를 외치던 사람이 우리 곁을 떠났습니다. 선한 국민, 의로운 농민. 故 백남기 님을 함께 추모해 주세요.

관련 링크 가기
백남기 대책위 페이스북
백남기 농민 진상규명 및 책임자 처벌 서명
백남기 농민 사망보도
백민주화씨 인터뷰
현재까지 추모의 글 774 건이 있습니다.
신고로 가려진 글입니다

신고로 가려진 글입니다

신고 12
거북이

하늘에서 편히 쉬시길 바랍니다. 여기 남은 일들은 이제 저희 몫이니까요 걱정마시고 편히 쉬세요

신고 0
김바름

민주주의 투사, 열사로 기억하겠습니다.
남은 사람들이 잊지 않고 싸우겠습니다.
명복을 빕니다. 편히 쉬십시오.

신고 0
공기

당신이 차가운 아스팔트에 쓰러졌을때 같은 현장에 있었습니다. 가슴이 아파 이루 말할 수 없지만 살인정권, 살인경찰이 제대로 사과하고 이와 같은 일이 반복되지 않도록 행동하겠습니다. 당신의 명복을 빕니다.

신고 0
전사

걱정마시고 편히 가십시오 고 백남기 농민의 의지는 저희가 이어가겠습니다

신고 0
주의종

주님의 품에서는 근심 마시고
행복하셔요..꼭

신고 0
해동이적

선생님의 뜻 잊지 않겠습니다.

신고 0
추모

안타깝습니다

신고 1
라영우

잊지않겠습니다. 진실을 밝혀내겠습니다.

신고 0
이혜경

어르신,
면목이 없어 드릴 말씀도 없습니다.
눈앞에서 공권력에 쓰러지신 어르신을 뵙고도 1년이 되어가도록 우리는 아무것도 하지않았습니다. 어르신이 었다면 가만히 계시지 않았을텐데...어르신께서 살아오신 삶에 부끄러워 입을 닫습니다. 죄송합니다. 어르신. 죄송합니다.

신고 0
무소뿔

어르신 꿈꾸시던 민중세상을 위하여~

신고 0
김보경

죄송하고 고맙습니다. 편히 쉬세요..

신고 0
미나리

부디 그 곳에서는 편안하시길

신고 0
..

죄송합니다

신고 0
신고로 가려진 글입니다

신고로 가려진 글입니다

신고 14
meonsan

여기는 이제 산자들에게 맡기시고 부디 편한곳에서 영면하소서..

신고 0
김소미

백남기선생님을 추모합니다... 직접 가서 유가족분들께 힘을 보태고 싶은데 분향소도 없는 해외라서 온라인으로 나마 추모의 글 남깁니다. 멀리서나마 백남기선생님을 위해 함께 싸우겠습니다.

신고 0
빨간우비

빨간우비나 찾아라

신고 7
시민

편히 쉬시길 빕니다.

신고 0
김빛찬누리

선생님과 유족 분들께서 조금이라도 덜 억울할 수 있는 방식으로 마무리되기를 기도하며,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신고 0
이상희

잊지 않겠습니다. 지켜내겠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신고 0
chogoonsnap

평화로운 곳에서 편히 쉬십시오....

신고 0
윤소현

사실 전 아무것도 하지 않고 있는 너무나도 비겁한 사람입니다.. 그래서 더 죄송합니다... 좋은 곳에서 편안하게 지내시기를 바래요...

신고 0
김승현

그 곳에서는 걱정거리 없이 편안하시기를 바랍니다.

신고 0
윤수현

편안하소서!

신고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