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민 백남기,
당신의 모습이 아직
가슴 속에 선명합니다

2016년 9월 25일,
온몸으로 국민의 권리를 외치던 사람이 우리 곁을 떠났습니다. 선한 국민, 의로운 농민. 故 백남기 님을 함께 추모해 주세요.

관련 링크 가기
백남기 대책위 페이스북
백남기 농민 진상규명 및 책임자 처벌 서명
백남기 농민 사망보도
백민주화씨 인터뷰
현재까지 추모의 글 774 건이 있습니다.
만자니오

지켜드리지못해 죄송합니다
그곳에선 부디 행복한 삶 되시기를
기도해봅니다

신고 0
도봉산

고인의명복을빕니다

신고 0
민주주의돼찾기

고인의삶에경의를표함니다

신고 0
아리아그란데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신고 0
Cliff-hanger/안하운

제 고향 보성에서 선하고 의로운 농부로
살아오신 님을 추모합니다.
고향 보성에 갈 때 가끔 보성성당에 들러
미사참례할까도 생각했는데...
다음번에는 보성성당에 들러 님의 잔영을
느껴보겠습니다.
이 땅에서 겪으신 모든 불의와 고통을 이제는 모두 다 내려놓으시고 천주님 품안에서
영원한 안식 취하시길 기도 드립니다.
님을 기억하겠습니다.

신고 0
문님최고

님의 의로운 삶에 경의를 표하고
또한 지켜드리지 못하여 죄송합니다.
이제 그곳에서 편히 쉬시길 바라며
이땅에서 님께서 다못하신 일은 우리들이 계속 이룰 수 있도록 매진하겠습니다

신고 0
내꼬야

모두가 유가족이 되어서 함께 억울함을 풀어야 합니다

신고 0
지우엄마

가슴이 너무 아픕니다.
부디 좋은곳으로 가셔요.
더이상 아프지 않게..

신고 0
천리향

정의는 이깁니다!
부디 영면하소서!!!

신고 0
정의가 이깁니다

선생님 지금은 어디서 어찌 지내시는지요?
아마도 선생님처럼 귀한 분들만 갈 수 있는 좋은 곳으로 가셨겠지요.
존경스럽고 또 존경스러운 인생을 사신 분을 이 나라는 어찌 이렇게 대할까요? 못나고 어리석은 사람들은 왜 이리도 많은지요.
참으로 죄송하고 참으로 감사합니다. 부디 편안히 쉬십시오.

신고 0
아침산

긴세월 타협하지 않고 혁명의 길, 농부의 길을 걸으셨던 분 존경하며 명복을 빕니다~^^

신고 0
만사형통

선한 웃음의 영정사진.
고통 속에서 생을 마감하셨지만.
국민들에겐 선한 웃음을 선사하실 겁니다.
백남기님으로 인해 나라가 바로 서는 계기가 될것 입니다.
좋은 곳으로 가시길 기원드리겠습니다.

신고 0
봉아

우리가, 내가 백남기입니다.
생전에 못다하신 꿈, 우리가 지켜나가겠습니다. 부디 영면 하십시요.
끝까지 함께 하겠습니다.

신고 0
율리아

이렇게 밖에 추모할 수 없어 더 가슴이 아픕니다. 부디 하느님 품 안에서 영원한 안식 누리시길… 남아있는 저희도 정의를 위해 투쟁하겠습니다.

신고 0
세월은 흐른다

죄송합니다.. 우리 모두가 죄인입니다.. 영만하소서

신고 0
지니

추모합니다

신고 0
겨울

국가폭력은 범죄입니다.
국민의 대리인 국회의원들은 특검을 실시해 책임자 처벌을 반드시 해야 합니다. 탁치니 억하고 죽었다 소리로 바꾸려는 검경의 꼼수애 분노가 일어납니다.
진상조사 책임자 처벌없이 고이 잠드소서..영면 하세요 라는 말은 산자들의 비겁함 다름 아닙니다!!!

신고 0
...

죄송합니다... ㅡㅜ

신고 0
정승민

작년 그 날 이후 항상 기적이 일어나 의식도 되찾고 다시 건강 되찾으시길 바랬는데 너무 마음이 아프고 죄송한 마음 뿐입니다... 부디 그 곳에서는 고통없이 편하게 쉬시길 바랄게요.

신고 1
사랑이 이빠

가슴이 너무 아프네요. 우리의 농업을 지키시고 살려내려고 성실하게 살아오신 어르신께 이 짐승만도 못한정부가 죽음으로 몰고갔네요! 어르신의 큰 희생으로 국민들은 진정으로 깨어났습니다. 부디 하늘나라에서 영면하십시오!

신고 0
최민수

추모합니다..

신고 0
도로테아

해외에 거주하는 학생이라 직접 찾아뵙지 못하고 이렇게 글로나마 추모의 마음을 남깁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그리고 감사하고 죄송합니다. 영원한 평화의 안식을 누리시기를...기도합니다.

신고 0
싱가포르에서

멀리 타향에서 어르신의 소식을 접했습니다.
같은 천주교 신자로써, 농민의 딸로써, 외국인 남편을 가진 딸로써, 따님의 아프고 간절한 마음이 너무나도 절실히 저에게 와닿았습니다.
왜 아직까지 대한민국이라는 나라는 하고싶은 말 마음대로 하지 못하고, 거스르면 죽음에 이르게 되고, 그 책임을 아무에게도 지게 하지 않는 그런 방관자와 같은 정권이 몇 십년이 넘도록 그대로인 걸까요? 너무 마음이 아파 오늘 하루종일 눈물이 났습니다.
이제 하느님 곁에서 고통 없이 살아남은 자들이 더욱 힘내어 싸울 수있도록 지켜봐 주세요.

신고 0
정평 임송

선생님! 주님품 천국에서 저희를 응원해 주세요.

신고 0
오수희

하늘로 가셨다는 소식과 그 이후 상황을 목도하려니 너무나 분하고 종일 가슴이 먹먹합니다. 당신의 삶을 기억하며, 당신의 죽음이 헛되지 않도록 어떻게든 할 수 있는 것들을 하며 살겠습니다. 편히 쉬십시오..

신고 0